YG 양현석, 이주노 `억대 채무 변제...과거 "서태지에게 무릎 꿇고 받아오겠다" 재조명

닫기
YG 양현석, 이주노 `억대 채무 변제...과거

YG 엔터테인먼트 대표인 양현석이 이주노의 채무 1억 가량을 변제해준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이주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31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양현석 대표는 지난 18일 사기 등 혐의로 항소심 선고 공판을 받은 이주노의 채무 1억 6500여만원을 대신 변제하고 탄원서를 재판부에 제출, 이주노의 감형을 도왔다. 앞서 징역 1년 2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이주노가 채무변제를 하며 집행유예로 풀려나게 됐다.

이주노는 지난 2013년 12월부터 2014년 3월 사이 지인 최모씨와 변모씨에게 각각 1억여원과 6500만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혐의를 받았으며 지난해 클럽에서 술에 취해 여성 2명을 갑자기 끌어안는 등 강제추행한 혐의도 받았다.

채권자 중 한 명은 지난 2016년 방송된 SBS ‘한밤의 TV 연예’에서 이주노와 직접 나눈 통화음성을 공개하기도 했다. 음성녹음에서 이주노는 “마지막으로 한 번만 더 부탁드리겠다. 안 되면 내가 서태지라도 만나겠다. 무릎 꿇고라도 돈 받아 오겠다. 한 번만 더 기다려 달라. 내가 오죽하면 서태지까지 얘기하겠냐”고 호소해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서태지에게 받아온다더니 양싸가 해줬네”,“이주노 아내가 불쌍” 등의 반응을 보였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 모어뉴스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김준한  |  컨텐츠 관리책임자: 김준한  |  문의메일: un4u24@gmail.com
    COPYRIGHT MoreDot. ALL RIGHTS RESERVED.
  • 모바일버전